조지아한인상공회의소(회장 이홍기)가 8일 귀넷 둘루스의 사무실에서 애틀랜타한인목사회(회장 류근준 목사)에 마스크 500장을 전달했다.

상공회 측은 “실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은퇴 원로목사 가정에 1차로 지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목사회 유에녹 총무는 “코로나가 다시 급증하는 가운데 마스크를 기부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사진) 왼쪽 배현주 홍보부회장, 서남석 회장 특보, 유에녹 목사, 쟌 박 대내 부회장, 썬 박 기획부회장.